한국증권인재개발원시험활용

주식트레이딩전문가 자격검정을 통한 금융권 취업의 기회
여러분들의 힘찬 비상을 응원합니다.

합격자 인터뷰

[2회 필기시험 합격] 정세영 (취업준비생)

  • (주)한국증권인재개발원
  • 2020-08-06 10:25:00
  • hit214
  • 115.21.113.7

1. 성함

→ 정세영

 

2. 대학생 or 직장인 (택 1 작성)

→ 취업준비생

 

2-1 소속 및 경력 (※선택사항)

→ ·

 

3. STS 시험 응시 목적 (ex - 금융권 취업, 자기계발, 주식공부, 재취업등)

→ 주식공부 & 금융권 취업

 

 

3-1 응시 목적 좀 더 자세히 작성 부탁드립니다.(1~3줄 정도)

→ 유사투자자문업은 등록만 하면 사업을 할 수 있기에 많은 업체가 생성되어졌고 그로 인해 소비자에게 피해를 끼치는 사례를 목격했습니다. 이러한 일이 계속되면서 주식 리딩을 하는 사람에 대한 안좋은 인식이 생겨나게 되었고 결국 이미지만 계속 나빠지고 있습니다.

저도 언젠가는 유사투자자문업에 몸을 담을 사람인데 이러한 이미지를 바꾸려면 이론형 자격증으로는 부족함을 느끼고 모의투자를 통해 실기까지 합격해야만 자격증을 발급받을 수 있는 STS 자격증을 가지고 있어야만 한다고 생각했고 그것이 최종 목적입니다.

 

 

4. 필기시험

→ 만점이 나왔습니다.

 

4-1 필기시험 준비는 어떻게 하셨을까요?

→ 인강을 듣고 노트를 2번씩 정리한 후 문제집에 실린 문제를 5번씩 풀었습니다.

 

4-2 제 2회 필기시험 체감상 난이도는 어떠셨나요?

→ 열심히 준비한만큼 문제 풀면서 할만하다라 생각을 하였고 이 정도 난이도라면 무난하게 응시하신 분 대부분 합격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중요한건 결국 실기라 생각합니다.

 

 

5. '주식' 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직설적으로 말씀드리자면 개인은 분명 옛날에 비해 많이 똑똑해지긴 했습니다만 한국의 정책 자체가 기관과 외인들에게 유리합니다. 가장 보이는 점으로는 ‘공매도’라는 제도는 기관과 외인은 쉽게 사용할 수 있지만 개인이 사용하기 힘들다는 점, 2023년도부터 일정 수익 이상부터는 개인도 과세부과 등으로 인해 개인들에게 상당히 불리한 시장인 것은 이 글을 읽고 계신 분들도 공감하실 것입니다.

이론적으로야 주식은 기업에 대한 청구권이고 나와 함께 기업을 키우는 과정이라 곱게 포장할 수는 있지만 현실을 보면 열심히 투자하는데 기관과 외인들에게 밀리는 사례 역시 이 전쟁터같은 시장에서 종종 봐왔습니다.

이번 공매도 금지시키고 동학개미 운동 보시면 어땠는지 다 아실것이라 생각합니다.

 

 

6. 주식 또는 모의투자 경험 유무 (유무만 확인)

→ 올해로 주식 경력은 7년째입니다.

 

6-1 주식투자 경험이 있다면?

(1) 경력 & 참가횟수

→ 경력: 7년 & 무슨 대회 같은 곳에 참가한 적은 없습니다.

 

(2) 투자 스타일

→ 시초가 매매(급전이 필요할때), 스윙(주력), 중장기(실적과 모멘텀 보고 마음에 드는 회사 발견 시)

 

 

6-2 주식투자 경험이 없다면?

(1) 관심이 높은가요?

 

(2) 주변에서 주식을 많이 하는가요?

→ 주변에 주식으로 손실보신 분이 몇몇 계십니다. 제 주변 또래는 한 4명 정도 하는 것 같고 이번 동학개미운동으로 현재 제게 주식의 기초를 가르쳐달라는 젊은 친구들이 조금씩 늘고는 있습니다.

 

7. 이제 실기시험을 준비해야 합니다. 어떻게 준비 할 것인가요? (간략하게 1~3줄)

→ 시험때는 어떤 모멘텀이 움직일지 분석하고 그 모멘텀에 맞는 대장주를 고릅니다. 그리고 한 4~5종목 정도로 분산투자를 하고 익절은 편하게 하되 손절가는 철저히 지킵니다. 주식이라는게 원래 손해를 줄이는 것이 가장 우선시 되어야 할 사항이고 이를 로봇처럼 실천하면 롱웨이를 할 수 있습니다.

 

8. 주식트레이딩전문가(STS) 최종합격한다면 어떻게 활용할 것 인가요? (간략하게 1~3줄)

→ 일단 주변에 자랑하겠죠. 증권회사 혹은 투자자문사에 취업하기 위한 증명으로 활용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그리고 혹여 다른 회사에 취직하게 되면 회식시간에 은근히 이 자격증을 딴 사실을 강조해서 조금 더 편한 회사생활을 영위해나가는 것이 두 번째 목적입니다.

사실 목적보다 우선시하는 것은 일단 끝까지 열심히 해서 자격증을 따는 것이 가장 중요한 일일 것입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Copyright(c) (주)한국증권인재개발원. All Rights Reserved.